정장선 평택시장 시정운영 평가 64.7% ‘긍정’ > 헤드라인

본문 바로가기

헤드라인

정장선 평택시장 시정운영 평가 64.7% ‘긍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평택신문 │ 기사작성 2021-1-3 │ 조회282회 │ 댓글0건

본문

정장선 평택시장 시정운영 평가 64.7% ‘긍정

도시 숲 조성 등 친환경정책 가장 잘한 일

정당지지도, 더민주(29%)와 국민의힘(26.6%)

정 시장 재출마, 부정 43.3% VS 긍정 30.3%

 d3fd8e514ec3c68f0bf6e517a0b2c30a_1609668
 사진설명: 정장선 평택시장 취임 30개월 시정운영 평가 

 

 

평택시민 10명중 6명 이상은 정장선 시장이 취임 후 30개월 동안 추진한 시정 운영에 대해 긍정 평가를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평택신문에서 평택시민을 대상으로 진행한 시정운영 평가의 세부지표에서도 정 시장의 시정운영에 대한 시민들의 평가가 양호한 것으로 드러났다. 시장 재출마에 대해서는 판단을 유보한 부동층이 상당히 많았다. 이는 코로나가 장기화됨에 따라 현 정권에 대한 반감이 상대적으로 표출된 것이라 해석되며, 국정운영 결과가 지방자치단체에 미치는 나비효과라 볼 수 있다. 향후 부동층의 이동 방향에 따른 평가의 재해석이 필요할 것이다.<편집자 주>

   

 

평택시정운영 평가시민 31.1% ‘만족’, 64.7% ‘긍정

 

정 시장의 시정운영 전반에 대해 응답한 시민들 중 13.4%매우 잘하고 있는 편’, 17.7%잘하고 있는 편’, 33.7%보통이라고 답해 긍정적인 평가가 64.7%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15.7%잘 못하고 있는 편’, 10.7%매우 잘 못하고 있는 편이라고 응답해 부정적인 평가는 26.4%에 그쳤다. 그 외 8.8%는 잘모르겠거나 무응답층이었다. ‘보통이라고 응답한 수치를 제외하더라도 정 시장이 시정운영을 잘한다는 응답(31.1%)못한다는 응답(26.4%)보다 여전히 높았지만 취임1주년 때에 비해 다소 하락했다.

 

지역별로는 제1.2.3.4선거구에서 잘한다는 평가가 높은 반면 제5선거구에서는 잘못한다는 평가가 높게나왔지만 그 편차가 크지 않아 전체권역에서 좋은 평을 받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그리고 성별로 보면 남성(30.6%), 여성(31.8%)’이 잘한다고 응답했고, ‘남성(31.8%), 여성(20.7%)’이 잘못한다고 응답해 남성보다 여성의 지지율이 높게 나타났다.

 

향후 중점추진분야 권역간 균형발전

d3fd8e514ec3c68f0bf6e517a0b2c30a_1609668 

현재 인구 50만이 넘는 평택시가 중점적으로 추진해야 할 분야에 대해서는 ‘(북부,남부,서부)권역간 균형발전32%, ‘지역내 복지서비스 확충’ 19%, ‘주차·교통문제 개선15.9%로 그 뒤를 이었다.

 

도시 숲 조성 등 친환경정책 가장 잘한 일

 

d3fd8e514ec3c68f0bf6e517a0b2c30a_1609668
지난 30개월간 정장선 평택시장이 추진한 주요 정책 중 가장 잘한 정책을 묻는 질문에 대해서는 19.7%도시숲 조성과 미세먼지 대책 등 친환경 정책을 첫 손가락에 꼽았고, ‘양질의 일자리 등 경제활성화 정책11%, ‘코로나19 방역관리10.6%, ‘소통행정 및 협치강화’ 4.4%, ‘문화예술 공연 등 문화정책’ 4%, 기타 분야 9.6%, 잘모르겠거나 무응답이 40.7%였다.

 

랜드마크 조성 최적지는 고덕국제신도시

 

d3fd8e514ec3c68f0bf6e517a0b2c30a_1609669

랜드마크 조성의 최적지를 묻는 문항에는 31.1%의 시민들이 고덕국제신도시를 꼽았다. ‘평택항·평택호25.2%로 그 뒤를 이었다. 랜드마크 입지는 권역별 형평을 고려했을 때 지리적으로 평택의 중앙에 위치한 고덕국제신도시가 적합하다는 의견이 지배적이었다. ‘고덕국제신도시를 선호한다는 답변이 장시간 평택의 랜드마크로 거론되어 오던 평택항·평택호를 선호하는 답변보다 앞섰다.

 

당지지도 더민주(29%)와 국민의힘(26.6%)

  d3fd8e514ec3c68f0bf6e517a0b2c30a_1609669
정당지지도와 관련해서는 더불어민주당이 29%의 지지도를 얻었고, 그 다음으로는 국민의힘(26.6%) 국민의당(7.3%) 열린민주당(5.4%) 정의당(3.9%) 기타정당(4%) 순이었다. 그밖에 지지정당이 없다는 답변은 20%, 무응답이 3.8%로 나타났다. 정당지지도에 있어서는 제5선거구에서 더불어민주당의 지지도가 크게 앞서는 것을 제외하면 지역별로 큰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정 시장 재출마, 부정 43.3% VS 긍정 30.3%

마지막으로 차기 평택시장으로 현)정장선 시장을 지지하겠냐는 물음에 43.3%지지하지 않겠다고 답했고, 30.3%지지하겠다고 응답했다. 26.4%는 무응답층이었다.

 

이번 여론조사는 평택신문이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모노커뮤니케이션즈/모노리서치에 의뢰해 1227~1229까지 3일 동안 만18세 이상 평택시민 남녀 702명 을 대상으로 유·무선 ARS 전화조사방식으로 진행됐다.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했으며 표본은 성, 연령, 지역별 가중 값 부여(202011월말 행정자치부 주민등록 인구 기준), 셀가중으로 가중치를 보정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표본오차는 ±3.7%P로 표본추출방법은 인구비례할당 무작위 추출에 의한 유선전화 RDD(45%), SK, KT, LGU+로 부터 무작위 추출로 제공 받은 가상번호(55%). 조사방법은 유선전화 ARS 전화조사응답률은 2.8%.

   

efa8175491c78c2b0d8b27ef1d921d8e_1609718
 

강주형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신문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 경기도 평택시 진위면 경기대로 1645, 2층 (지번 : 경기도 평택시 진위면 신리 49-1, 2층)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다01161 Tel : 031-663-1100
발행인: 이중희 / 사장: 박종근|창간일 : 2001년 9월 1일
Copyright© 2001-2013 IPTNEWS.KR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