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평택항만公, 아세안(ASEAN) 교통공무원 초청 평택항 설명회 > 중기사

본문 바로가기

중기사

道·평택항만公, 아세안(ASEAN) 교통공무원 초청 평택항 설명회

페이지 정보

작성자 평택신문 │ 기사작성 2017-7-11 │ 조회239회 │ 댓글0건

본문


道·평택항만公, 아세안(ASEAN) 교통공무원 초청 평택항 설명회
"평택항, 동남아 교역의 최적지로 성장 중…“

0874faa4c077204eb5b841081bc7091b_1499777

경기도와 평택항만공사가 평택항의 신규 화물유치와 동남아 시장 확대를 위한 홍보 세일즈를 펼쳤다.

평택항만공사는 7월11일 평택항 홍보관에서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 교통·물류공무원을 대상으로 평택항 운영현황과 물류 경쟁력을 적극 홍보하기 위해 ‘평택항 설명회’를 개최했다.

오늘 설명회에는 태국, 베트남, 필리핀, 말레이시아, 미얀마,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등 ASEAN 교통·물류공무원 및 한국철도공사 관계자 등 50여명이 함께했다.

이번 설명회는 지난해에 이어 ASEAN 국가 교통·물류 공무원을 대상으로 평택항 최신현황 및 물류경쟁력을 인식시켜 물동량 창출과 신규 개설된 동남아 항로를 안정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ASEAN 방문단은 먼저 평택항 홍보관을 견학하고 평택항만공사에서 준비한 평택항 물류 경쟁력과 운영현황, 향후 개발계획에 관한 브리핑을 청취한 뒤 평택컨테이너터미널(PCTC)로 이동해 부두시설 전반을 둘러봤다.

평택항만공사 김정훈 전략기획팀장은 “평택항은 우수한 항만 인프라와 최근 개설된 동남아 정기노선을 바탕으로 동남아 교역의 최적지로 성장하고 있다”며 “우수한 교통망과 정시성·신속성·경제성 등 물류 3박자 모두를 보완·구축하며 동남아 시장의 물동량 점유율이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또 평택항 동남아 물동량 증대를 위해 8월 실시하는 태국 포트세일즈 추진계획을 공유하고 참석 관계자에게 현지 공동 마케팅 등 상호협력 방안을 제안했다.

이 자리에서 ASEAN 대표단 참석자들은 “아세안 시장은 중국의 대체지로 주목받으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평택항은 지리적 이점과 물류경쟁력을 통해 중국으로 편중된 항로를 동남아로 다변화해 지속적인 성장기반을 마련하고 있다는 점이 인상적이다”며 “앞으로 아세안 시장을 잇는 다양한 항로가 추가 구축된다면 생산과 소비의 중심지 수도권 관문항인 평택항을 더욱 이용하게 될 것”이라는 다수 의견을 제시했다.

강주형 기자 iou8686@naver.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신문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 경기도 평택시 이충동 448-10 7층|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다01161 Tel:031-663-1100
발행인: 이중희 / 사장: 박종근|창간일 : 2001년 9월 1일
Copyright© 2001-2013 IPTNEWS.KR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