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 K-6, 미8군 사령관 이·취임 > 중기사

본문 바로가기

중기사

평택 K-6, 미8군 사령관 이·취임

페이지 정보

작성자 평택신문 │ 기사작성 2018-1-7 │ 조회135회 │ 댓글0건

본문


평택 K-6, 미8군 사령관 이·취임

제34대 사령관 마이클 A. 빌스 중장 취임

“오늘 밤에라도 당장 싸울 태세 갖추겠다”

e7c28ee0d80dae75617a821a6b4113f4_1515330 

유엔사령부와 연합사령부, 주한미군의 작전참모부장을 두루 역임한 마이클 A. 빌스 중장이 제34대 미8군 사령관에 취임했다.

미8군 사령관 이·취임식에는 한미연합사령관 빈센트 K. 브룩스 대장, 미 육군 태평양육군사령관 로버트 B. 브라운 대장, 김병주 한미연합사 부사령관 등 한·미 양국 군 지휘관과 장병, 공재광 평택시장 및 유관기관장 등 500여명이 함께했다.

e7c28ee0d80dae75617a821a6b4113f4_1515330 

지난 1월 5일 오전 10시 30분 평택시 팽성읍 K-6 캠프험프리스수비대 컬리어 피트니스센터에서 열린 미8군 사령관 이·취임식은 지난 1년간의 임무를 마친 제33대 사령관 토마스 S. 밴달 중장의 이임식과 제34대 사령관 마이클 A. 빌스 중장의 취임식이 함께 진행됐다.

마이클 A. 빌스 신임 미8군 사령관은 취임사를 통해 “미8군은 미국과 대한민국 모두에게 특별한 평가를 받고 있는 부대로 지난 67년 동안 우리의 동맹인 대한민국 군과 함께 어깨를 맞대고 최전선에서 이 땅의 자유를 지켜왔다”며, “미8군이야말로 한반도와 영내 자유를 방어하겠다는 미국의 헌신을 상징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적의 위협을 억제하고 한반도 평화를 유지함에 있어 오늘 밤에라도 당장 싸울 수 있는 준비태세를 갖추겠다”며, 이를 위해 “미8군과 대한민국 지도자들 모두가 서로에게 헌신하며 동맹 관계를 발전시켜 나가야 한다”고 당부했다.

 

e7c28ee0d80dae75617a821a6b4113f4_1515330
사진설명: 8군 취임 사령관 마이클 A.빌스 중장

신임 미8군 사령관 마이클 A. 빌스 중장은 미국 뉴욕에서 태어나 조지메이슨대학교 ROTC 프로그램을 통해 1983년 임관했다.  이후 빌스 중장은 기갑장교 초군반과 고군반을 수료, 미지휘참모대학과 미육군참모대학 등의 과정을 거쳐 지휘관으로서의  정통성을 인정받고 있다.

빌스 사령관은 미국 내 여러 기지와 독일, 사우디아라비아, 한국에서 근무한 경험과 이라크, 아프가니스탄에 파병돼 뛰어난 성과를 거둔 공로로 국방근무공로훈장, 근무공로훈장, 육군공로훈장, 육군업적훈장, 은성훈장 수여 등의 공적을 가지고 있다.

강주형 기자 iou8686@naver.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신문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 경기도 평택시 진위면 경기대로 1645, 2층 (지번 : 경기도 평택시 진위면 신리 49-1, 2층)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다01161 Tel : 031-663-1100
발행인: 이중희 / 사장: 박종근|창간일 : 2001년 9월 1일
Copyright© 2001-2013 IPTNEWS.KR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