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3회 한미친선 한마음 축제 안전하게 성료 > 교육/문화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교육/문화

제13회 한미친선 한마음 축제 안전하게 성료

페이지 정보

작성자 평택신문 작성일18-05-31 00:28 조회81회 댓글0건

본문

3982d0edb6e81479416f75ddcb692387_1527693

 

 

제13회 한미친선 한마음 축제 안전하게 성료 

 

2만여명의 시민과 외국인 방문객으로 인산인해
미2사단장 등 참석으로 주한미군 평택시대 본격 개막

 

3982d0edb6e81479416f75ddcb692387_1527694


 평택시가 경기도와 함께 지난 19일과 20일 양일간 팽성읍 안정리 일원에서 제13회 한미친선 한마음 축제를 안전하게 성황리에 개최했다. 평택시국제교류재단과 팽성상인연합회가 주관한 이번 행사에는 2만 여명의 시민과 외국인이 방문해 인산인해를 이뤘다.

 이번 축제와 병행된 캠프 험프리스 기지 개방 행사는 어린이 및 청소년들에게 생생한 교육 현장으로 또 주말 가족들의 나들이 코스로 제공되어 발 디딜 틈 없는 인파가 몰렸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과감히 개회식 의전행사를 생략하고 시민들에게 보다 많은 공연 관람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전통 놀이ㆍ공예ㆍ의복 체험 등 지난해 보다 더 다양한 체험부스를 준비했으며 김치 담그기 체험 등 일부 부스에서는 외국인들의 줄이 이어지는 등 큰 인기를 얻기도 했다. 또, 올해 처음으로 푸드 트럭을 공개 모집ㆍ운영해 다양한 먹 거리 제공은 물론 형형색색의 이색적인 트럭으로 볼거리를 선사했다.

 캠프 험프리스 발레 동아리의 공연을 시작으로 평택농악 보존회, 안정 시립어린이집 합창단, 미8군 락밴드, 평택시태권도시범단, 관내 직장인 밴드 공연과 초청가수 그룹‘울랄라세션’의 흥겨운 무대와 청소년들에게 최고의 인기를 얻고 있는 래퍼그룹‘리듬파워’공연을 끝으로 이틀간의 뜨거웠던 축제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3982d0edb6e81479416f75ddcb692387_1527694

 행사장을 찾은 차 모씨(평택시 비전동 거주)는 “아이들과 함께 부모님을 모시고 처음으로 왔는데 많은 공연행사와 다양한 먹 거리, 즐길 거리로 만족스러웠고, 미군부대까지 입장하게 돼 뜻 깊은 하루를 보냈다”고 말했다.

 팽성상인연합회 김정훈 회장은“이번 축제를 통해 시민들과 미군들이 한 마음으로 좋은 친구이자 이웃이 됨은 물론, 많은 분들이 우리 지역을 방문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는 계기기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평택시국제교류재단 명은희 사무처장은“시민들에게 최고의 무대를 제공하고자 몇 개월 동안 많은 준비를 했다”며, “앞으로 한미친선 한마음 축제가 우리시를 대표하는 최고의 축제로 자리매김하도록 준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축제에는 스캇 맥킨 미2사단장과 스콧 뮬러 험프리스 사령관, 랜스 캘버트 미2전투항공여단장 등 많은 미군 수뇌부들이 행사장을 찾아 본격적인 주한미군 평택시대의 개막을 알렸다.

 

이창복 기자 usually124@naver.com
 

평택신문 구독은 무료입니다.
구독문의: 031)663-1100
Copyright © iptnews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